권장 결과

| Corporate

네트 인: FC Ingoldstadt, skills.lab을 구매

골키퍼가 갖는 페널티킥에 대한 두려움은 잘 알려져 있으며 문학에도 나옵니다. 이것은 스트라이커도 마찬가지여서 독일 국가대표 출신 축구 선수 Gerald Asamoah은 이렇게 말한 적이 있습니다. "마침내 볼을 잡았습니다. 그런데 그것이 늘 저의 문제입니다." 볼 트래핑과 완벽한 패스는 물론이고 스트레스를 극복하고 침착을 유지하는 것도 프로 키커에게 요구됩니다. 이제 Anton Paar SportsTec의 skills.lab에서 이러한 모든 기량을 배우고, 연습하고, 완벽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.

skills.lab은 부분 가상 축구 훈련 시스템입니다. 6개 프로젝터가 게임 상황 및 과제를 약 20m 직경의 6각 미니 경기장의 벽면에 투사합니다. 4개의 볼 머신이 최대 130km/h의 속도로 볼을 낮게 또는 높게 발사하면 선수가 이 볼을 처리해야 합니다. 스톱, 발리, 패스, 슈팅, 높게 또는 낮게, 탑 코너 또는 너트멕 - 모든 동작에 대해 점수가 부여됩니다. "현재 50가지 훈련 과정을 제공하고 있으며 각 과정은 5개 난이도로 구분됩니다."라고 Anton Paar SportsTec 상무 이사 Michael Lang은 설명합니다. 페널티킥에서의 귀가 아플 정도의 환호와 야유도 포함됩니다. 경기장이 아니라면 이보다 실감 날 수 없습니다. 선수의 강점과 약점을 면밀히 분석할 수 있도록 여러 대의 레이저 및 카메라가 선수를 관찰합니다. 최대 4명의 키커가 동시에 연습할 수 있습니다.

FC Ingolstadt의 전략은 단지 태블릿에 의해 제어되는 이 정교한 훈련 시스템에 기반합니다. 계약은 체결되었고 Ingolstadt는 2019년 봄부터 skills.lab을 운영할 예정입니다. 다년 유지 관리 계약이 포함되어 있습니다. "당사는 독일, 스페인 및 중국의 경쟁업체를 앞서고 있습니다. 당사 시스템이 더 강력하기 때문이죠."라고 Michael Lang을 말합니다. 독일 2부 분데스리가 소속의 FC Ingolstadt는 이 시스템을 사용하여 내부 축구 인재를 양성할 계획입니다. 또한 Ingolstadt skills.lab은 방문 고객을 위한 레퍼런스 시설로도 사용됩니다.

유럽 및 미국에서는 훈련 시스템에 대한 관심이 높습니다. "수년간 투자와 개발 작업을 거쳐 첫 번째 고객이 생겼지만 이제 시작일 뿐입니다. 기술적 우위가 확실하므로 더 많은 상위 클럽이 뒤를 이를 것입니다. 지난 몇 년 동안 헌식적으로 노력하여 이런 뛰어난 시스템을 처음부터 개발한 팀 전체는 칭찬을 받아 마땅합니다."라고 또 한 명의 Anton Paar SportsTec 상무 Jakob Santner는 말합니다.